검색

전라북도, '2019년 전북 노인일자리 활성화대회' 개최

지난 11일 전라북도청 3층 중회의실에서 진행

- 작게+ 크게

이유동 기자
기사입력 2019-11-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 전라북도 무주 예향천리 금강변 마실길. 사진과 기사내용 무관     © 제공=전라북도청

 

[백뉴스(100NEWS)전북=이유동 기자] 지난 11일 전라북도가 주최하고 전북노인일자리센터가 주관한 ’2019년 전북 노인일자리 활성화대회’가 전북도청 3층 중회의실에서 열렸다.

 

이 행사에 도내 노인일자리 담당공무원과 수행기관 실무자 및 노인인력을 고용하는 민간업체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또한 노인일자리 활성화 유공자에 대한 표창과 ‘100세 시대, 시니어일자리 정책 고찰’을 주제로 관동대학교 정종보 국책사업통합관리위원장의 강의 등이 진행됐다.

 

뿐만 아니라. ‘2019년 60+일자리 아이디어 공모전’의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도 진행됐다. 이 공모전에서 수상한 안형용씨는 이 대회가 노인일자리에 대해 깊게 고민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전라북도 구형보 복지여성보건국장은 “노인일자리에 대한 도민의 관심이 매년 높아짐에 따라 전북도에서는 노인일자리 확대와 노인맞춤형 양질의 일자리 개발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2020년도에도 5만 4천여개의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해서 민관이 함께 협력하고 노력하여 노후가 든든한 전라북도를 만들어 내겠다.”고 밝혔다.

 

장우철 전북노인일자리센터장은 “고령사회에 발생하는 문제는 우리 세대가 해결해야 할 숙제”라며, “이에 대한 대책으로 가장 시급한 것은 고령세대의 일자리 마련을 해결하는 것”이라고 말하며, “관련 업체 및 기관간의 유대를 강화하여 전북노인일자리센터가 노인 취업의 허브 역할을 확실히 해내겠다”고 밝혔다. 

 

#100뉴스 #시니어종합뉴스 #전라북도 #전라북도청 #노인일자리 #고령사회 #정부정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100 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