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직 시니어의 인생 2막, 반려동물과 함께

크게작게

이승열 기자 2021-02-17

100뉴스,백뉴스,시니어,노인,실버,중장년일자리,신중년,50플러스,펫시터,반려동물

▲ 반려동물 매칭 애플리케이션 활용 모습  © 제공=서울시50플러스재단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인구가 늘어나면서 인생 2막을 준비하는 시니어들에게 새로운 길이 열렸다.

 

농림축산식품의 ‘2019 동물보호 국민의식조사에 따르면 국내 반려동물 양육 인구는 약 1천만 명에 달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이러한 국내 흐름에 맞춰 퇴직 후 인생 2막을 준비하는 중장년 세대를 위해 ‘50+ 반려견돌봄전문가 매칭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은 반려동물 돌봄 매칭 기업 '펫피플'과의 협력으로 진행된다.

 

지원 자격은 시에 거주하는 만 40~67세 시민으로, 반려동물 5년 이상 양육 경험 위탁, 펫시터 경험 반려동물 관련 자격증 보유자 등은 선발과정에서 가점을 받을 수 있다. 최종 합격자는 16시간의 직무교육을 거친 뒤 3월부터 위탁 펫시터 활동을 시작한다. 반려동물을 위탁받아 본인의 거주지에서 돌봄을 진행하는 방식이다.

 

50플러스재단은 위탁 펫시터로 선정된 중장년층의 역량 향상을 위해 무료 산책 실습교육과 반려견 관련 상담을 무료로 제공한다. 또한, 탈취제 배변봉투 노즈워크 담요 등 반려동물 돌봄에 필요한 용품도 무상 지급한다. 사업 참여 희망자는 32일까지 50+포털에서 신청할 수 있다. 50플러스재단은 올 하반기에도 30명을 추가 모집할 계획이다.

 

김영태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이사는 직장이나 외출, 여행 등의 문제로 반려견을 낮 시간에 홀로 두는 1인 가구가 많은데, 이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 같다앞으로도 50플러스세대의 경험과 노하우를 살릴 수 있는 새로운 일과 활동 모델을 지속적으로 발굴해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백뉴스(100NEWS)=이승열 기자] 

 

기사입력 : 2021-02-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100뉴스,백뉴스,시니어,노인,실버,중장년일자리,신중년,50플러스,펫시터,반려동물 관련기사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광고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100 뉴스. All rights reserved.